IPA, 인천항 건설현장 안전관리 우수사례 경진대회 시상식 개최

PRESS RELEASE 게시글 보기
2019.05.16. 171

(ipa 보도자료) 190516 ipa, 인천항 건설현장 안전관리 우수사례 경진대회 시상식 개최.hwp  hwp파일 아이콘 (ipa 보도자료) 190516 ipa, 인천항 건설현장 안전관리 우수사례 경진대회 시상식 개최.hwp

(사진1) 안전관리 우수사례 경진대회 수상자들과 기념사진 촬영(왼쪽부터 우수상 롯데건설 서성각 현장소장, 신용범 건설부문 부사장, 현대건설 박상규 현장소장).jpg  jpg파일 아이콘 (사진1) 안전관리 우수사례 경진대회 수상자들과 기념사진 촬영(왼쪽부터 우수상 롯데건설 서성각 현장소장, 신용범 건설부문 부사장, 현대건설 박상규 현장소장).jpg

(사진2) 최우수상을 수상한 현대건설(주) 박상규 현장소장.jpg  jpg파일 아이콘 (사진2) 최우수상을 수상한 현대건설(주) 박상규 현장소장.jpg

(사진3) 우수상을 수상한 롯데건설(주) 서성각 현장소장.jpg  jpg파일 아이콘 (사진3) 우수상을 수상한 롯데건설(주) 서성각 현장소장.jpg

○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는 16일 오후 공사 대회의실에서 ‘안전관리 우수사례 경진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경진대회 시상식

<안전관리 우수사례 경진대회 수상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건설현장 안전관리 활동 확산을 위해 실시한 이번 경진대회는 시공사 자체적으로 시행하는 안전관리 활동을 5월 3일까지 접수받은 결과 총 13건의 안전관리 사례가 접수됐다.

     

○ 접수된 사례는 ▴선제적 대응 ▴시행 난이도 ▴문제극복 노력 ▴타 현장 파급성 ▴장기 지속성 등에 대해 내·외부 평가단 6인이 심사해 ‘안전블럭을 이용한 고소작업 생명줄 설치’를 제출한 현대건설(주) 박상규 현장소장이 최우수상을, ‘화기작업 관리기준 강화’ 사례를 제출한 롯데건설(주) 서성각 현장소장이 우수상을 각각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 최우수상을 수상한 ‘안전블럭을 이용한 고소작업 생명줄 설치’ 사례는 안전벨트와 같은 원리로 안전블럭을 설치하고, 고소작업자의 추락재해를 방지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 우수상으로 선정된 ‘화기작업 관리기준 강화’는 화기작업 안전수칙 미준수 시 즉시 퇴출 등 화재 위험 요소 발굴 및 대처에 적극적으로 대응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번에 접수된 안전관리 우수사례 13건은 인천항 전 건설현장에 확대 시행되며, 특히 활용가능성이 높은 최우수상, 우수상 및 장비·근로자 충돌방지시스템은 우선 검토해 실시할 예정이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인천항 건설현장 안전관리에 힘쓰는 시공사의 노력에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안전관리 우수사례를 적극 발굴하여 전파해 안전한 인천항 건설현장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빠른메뉴 서비스

메뉴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