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새가족 맞이, 신규직원 10명 임용(6.1)

2020 게시글 보기
최유나 2020.06.12.

(사진1) 신규직원 임명식을 개최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jpg  jpg파일 아이콘 (사진1) 신규직원 임명식을 개최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jpg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최준욱)1일 임용식을 개최하고 채용연계형 청년인턴

    (사무행정전산기계·전기직) 10명을 정규직으로 임용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정규직으로 전환된 신입직원들은 지난 12월 채용연계형 청년인턴으로 임용된 후, 5개월 간의

    근무 및 전환평가를 통해 정규직으로 정식 임용됐다.

 

1일 임용식에서는 신입직원에 대한 임용장 수여와 함께 임원진 축사 등 신규임용을 축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신입직원들은 PA 합동채용을 통해 지난 12월에 선발된 인원들로 전산직군의 경우 직무특성에 맞춰

    정보기술과 정보통신분야로 구분하여 채용하였으며, 이에 따라 직무수행능력평가 과목을 달리하고 면접위원을

    별도로 구성하는 등 직무능력중심채용을 강화하여 선발하였다는 점에 그 특징이 있다.

 

또한, 사무행정 분야에서도 물류 전공자 및 관련 자격증 또는 관련 경력 보유자 등 전문성을 지닌 신입직원이

    대거 채용됨에 따라 향후 관련 분야에서 역량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범정부적 고졸채용 활성화 방안에 발맞춰 고졸 별도채용을 실시하였으며, 일반채용에 비해 지원자격을

    완화하는 대신 토익 등 자격요건 설정과 NCS 직업기초능력검사 실시, 토론 역량면접 실시 등 동일한

     채용전형을 통해 역량있는 고졸직원을 선발하여 정규직으로 최종 임용되는 성과를 거두었다.

 

이번 신규채용은 서류전형부터 최종 면접전형까지 학력연령 등 차별적인 요소를 전면 배제한 블라인드 채용

    절차를 준수하고, 채용비리 예방 및 투명성 강화를 위해 시민감사관제를 적극 활용하는 등 채용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높여 인재를 선발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인천항만공사 박진우 인재개발팀장은 스펙이 아닌 역량중심의 블라인드 채용 강화와 더불어 직무능력중심 채용을

    강화한 전형방식 개선을 통해 다양한 전문역량을 보유한 인재들이 선발됐다면서, “자신의 역량을 마음껏 발휘하여

    인천항에 긍정적인 에너지를 불어넣고 인천항이 글로벌 항만으로 성장하는 데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