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협력기업에 근로자 휴가비 지원”(6.3)

2020 게시글 보기
최유나 2020.06.12.

★인천항만공사 휴가지원사업.jpg  jpg파일 아이콘 ★인천항만공사 휴가지원사업.jpg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최준욱)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를 겪고 있는 국내

    관광산업을 활성화하는 동시에 지친 협력기업 직원의 휴식과 복지를 위한 협력기업 근로자

    휴가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IPA협력기업 근로자 휴가지원 사업은 인천항 협력기업 근로자가 한국관광공사에서 추진 중인

    근로자 휴가 지원사업*에 참여할 때 부담하는 근로자(20만원)와 기업 부담금(10만원)50%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관련 사업에 선정되면, 기업 5만원, 근로자 10만원만을 부담하면 근로자는 40만원 상당의

    국내 관광상품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 한국관광공사 근로자휴가 지원사업은 근로자(20만원)와 기업(10만원)공동으로

      여행적립금 조성 시 10만원을 추가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인천지역 소재, 인천항 이용 중소협력기업 근로자이다. IPA는 기업당 3명씩 총 50명을

    선착순 모집하여, 1인당 15만원씩 지원한다.

 

지원은 618()까지 관련 서식을 IPA 홈페이지-일자리매칭센터-일자리 지원사업-공지사항에서

    내려받아 접수하면 된다.

 

인천항만공사 안길섭 일자리사회가치실장은 인천항 근로자 휴가지원 사업은 코로나19에 지친 .

    항만 물류인들의 살리기 차원에서 진행하는 프로젝트라며 이번 사업으로 인천항 근로자들이

    휴가를 통한 재충전후 인천항 물동량 증대에도 활력을 찾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