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대국민서비스 제고를 위해 신규직원 3명 임용(7.21)

2020 게시글 보기
최유나 2020.07.22.

ipa, 대국민서비스 제고를 위해 신규직원 3명 임용.jpg  jpg파일 아이콘 ipa, 대국민서비스 제고를 위해 신규직원 3명 임용.jpg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최준욱)가 대국민서비스 제고를 위해 총 3명을 무기계약직

    (선원직항만안내직비서직)으로 신규임용하고 21일 오전 임용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IPA 2020년 상반기 PA 합동채용을 통해 공사 홍보선인 에코누리호 선원직(기관장)과 항만안내직,

    비서직을 채용 완료했으며, 이번 채용도 입사지원부터 최종 면접전형까지 학력연령 등 차별적인 요소를

    전면 배제한 블라인드 채용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에 선발된 항만안내선 선원직(기관장)의 경우 해기사(기관사) 1급 면허를 소지함과 동시에 다년간의

    여객선 항해 경험을 지닌 인재를 선발하였으며, 항만안내직의 경우 만 55세 이상 시니어 일자리로 지원자격을

    제한함과 동시에 단시간 근로형태로 선발함으로써 경력단절여성을 채용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한편, 비서직의 경우에도 대졸 수준의 NCS 직업기초능력검사를 실시함과 동시에 및 구조화 면접을 실시하여

    해당 역량과 경험이 풍부한 인재를 선발하였으며, 면접전형의 경우 온라인 채점방식을 PA 최초로 도입하여

    채점과정의 공정성과 효율성을 제고하였다.

 

이번에 선발된 신입직원들은 20일부터 임용식 사내필수교육 현장교육 및 항만물류 입문교육

    CS 마인드 강화 교육 등 업무 수행에 필요한 사내 필수교육을 수료 후 각 부서에 배치되어 관련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인천항만공사 인재개발팀 박진우 실장은 블라인드 채용을 통해 각 분야별 역량과 경험이 풍부한 인재들이

    고루 채용되어 향후 인천항의 대국민서비스 제고 효과가 기대된다면서, 자신의 역량을 마음껏 발휘하여

    인천항에 긍정적인 에너지를 불어넣고 인천항이 글로벌 항만으로 성장하는 데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