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 태양광발전소 늘어난다… 탄소중립 항만 구현 ‘잰걸음’

PRESS RELEASE 게시글 보기
등록일 2022.05.29. 조회수 359
첨부파일

(ipa 보도자료) 220529 인천항, 태양광발전소 늘어난다… 탄소중립 항만 구현 잰걸음.hwp hwp파일 (ipa 보도자료) 220529 인천항, 태양광발전소 늘어난다… 탄소중립 항만 구현 잰걸음.hwp

(사진1) 인천 북항 배후단지 남측에 신설한 북항 햇빛발전소 2호 전경.jpg jpg파일 (사진1) 인천 북항 배후단지 남측에 신설한 북항 햇빛발전소 2호 전경.jpg

(사진2) 인천 북항 배후단지 남측에 신설한 북항 햇빛발전소 2호 전경.jpg jpg파일 (사진2) 인천 북항 배후단지 남측에 신설한 북항 햇빛발전소 2호 전경.jpg

(사진3) 인천 북항 배후단지 남측에 신설한 북항 햇빛발전소 2호 전경.jpg jpg파일 (사진3) 인천 북항 배후단지 남측에 신설한 북항 햇빛발전소 2호 전경.jpg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최준욱)는 신재생 에너지 활성화를 통한 저탄소 친환경 항만 구현을 위해 인천항 유휴시설을 활용한 태양광발전소 신규 건설사업을 준공하고 발전을 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IPA는 지난해 3월부터 추진한 태양광발전소 건설사업을 통해 인천 북항 배후단지 남측 유휴부지에 북항 햇빛발전소 2를 신설하고, 인천 내항 창고 지붕에 설치된 ‘IPA 솔라 2의 발전 규모를 증설했다.

< 인천 북항 배후단지 남측에 신설한 북항 햇빛발전소 2호 전경 >

 

776.25kW급 태양광발전소의 신규구축으로 IPA의 태양광 발전량은 3.6MW로 증가하게 되며, 이는 4인 가구 기준 약 1천 세대의 연간 사용량에 해당된다.


IPA2013년부터 이어온 인천항 유휴시설 활용 태양광 발전사업을 통해 6개소(북항 3개소, 내항 3개소)의 태양광발전소를 건설했으며, 태양광발전소로부터 생산한 친환경 에너지는 선박 전력공급과 사회공헌에 활용하고 있다.

 

특히, 생산된 에너지 중 일부는 에너지저장장치(Electric power Storage System, 이하 ESS)에 저장하여 육상전원공급시설(Alternative Maritime Power, AMP)을 통해 선박으로 전력을 공급하여, 에너지의 생산부터 소비까지 가능한 친환경 항만 전력망을 구축했다.

 

AMP는 정박 중인 선박의 전력 사용을 위해 엔진 가동 대신, 육상에서 전력을 공급하는 친환경 인프라로 대기오염물질과 유류비를 줄인다. 현재 인천항에는 저압용 AMP 68, 고압용 AMP 3기가 설치되어 있다.

 

일부 에너지는 한국전력공사에 판매하고 판매수익을 활용해 사회적 약자 지원하며 따뜻한 온기를 전하고 있다. 그간 IPA는 친환경 에너지 판매수익을 통해 총 9천만 원의 기부금을 취약계층 가정과 환우 등에게 전달해 왔다.

 

또한, 생산한 친환경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사물인터넷(Internet of Thing, IoT), 증강현실, 빅데이터 등 4차산업 기술을 융합한 지능형 신재생 에너지 통합관리시스템을 구축하여 발전소 운영현황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최적의 운영방안을 도출하고 있다.

 

IPA는 연내 신재생 에너지 기술 발굴용역을 통해 신재생 에너지 기술을 조사하여, 향후 인천항 현장에 적용해나갈 방침이다.

 

IPA 홍성소 건설부사장은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친환경 항만을 조성하기 위해 태양광발전소를 추가 건설했다, “친환경 전력시설 도입 등 인천항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발걸음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IPA는 지난해 11‘2021년도 탄소중립 녹색경영대상에서 신재생 에너지 보급 등 온실가스 감축과 에너지 절감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산업통상부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다.

 

 

고객님의 의견들입니다.

등록
고객님의 의견들입니다.
번호 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공개여부 답변여부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무엇을 도와 드릴까요?챗봇 열기(새창)

빠른메뉴 서비스

메뉴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