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인천항 스마트 공동물류센터 우선협상대상기업으로 IGFC 컨소시엄 선정

PRESS RELEASE 게시글 보기
등록일 2023.08.20. 조회수 930
첨부파일

(ipa 보도자료) 230820 ipa, 인천항 스마트 공동물류센터 우선협상대상기업으로 igfc 컨소시엄 선정.hwp hwp파일 (ipa 보도자료) 230820 ipa, 인천항 스마트 공동물류센터 우선협상대상기업으로 igfc 컨소시엄 선정.hwp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이경규)는 아암물류2단지 전자상거래 특화구역 내 직접 공급중인 인천항 스마트 공동물류센터*에 스마트 장비 투자 및 운영을 담당할 우선협상대상기업으로 (가칭)IGFC 컨소시엄**을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

    * 연면적 19, 3개층, 총 사업비 428(국비 120, IPA 308), ‘255월 준공 예정

    ** 주간사인 세중해운포함, 남성해운, 우련티엘에스, 아워박스가 각각 주주사로 참여

 

인천항 스마트 공동물류센터는 스마트 물류장비 및 하역공간을 공동물류 형태로 운영하여 중소기업의 시설투자 비용부담을 완화하고, 화물의 보관·관리·배송 등에 빅데이터 및 자동화 기술을 접목하는 사업이다.

 

올해 5월 최초제안사업에 대한 적격성 심의를 통해 기본사업모델을 채택한 뒤 620일부터 50일간 제3자 제안공모 절차를 진행했으며, 최초제안기업 1개사 포함 총 2개의 사업제안기업이 사업신청서류를 접수했다.

 

평가위원회는 사업계획서 평가의 공정성 확보를 위해 물류, 회계, 기술 등 분야별 외부전문가 7명으로 구성됐으며 사업능력(16) 사업계획의 타당성(8) 자금조달능력(16) 기술능력(25) 인천항 기여도(35)를 평가해 사업제안기업 중 최고 득점자를 우선협상대상기업으로 선정했다.

 

IPA는 우선협상대상기업으로 선정된 IGFC 컨소시엄과 사업계획서를 바탕으로 우선협상 후 사업추진계약을 체결하고, IGFC 컨소시엄은 65억 원 상당의 스마트 장비 투자 공동물류수행을 위한 공유형 WMS 구축 스마트 물류센터 인증 취득 중소공동화주 유치 등의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IPA는 폭발적인 전자상거래 화물 증가 추세에 맞춰 입주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인천항만공사 송은석 물류사업실장은 전자상거래 특화구역이자 종합보세구역에 위치한 인천항 스마트 공동물류센터의 장점을 살린 GDC*운영 등을 통해 전자상거래 특화 신규 물동량을 연간 12,627TEU 창출할 계획이라며, “IoT,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이 접목된 스마트 물류장비를 입주기업과 공유함으로써 인천항 물류산업 경쟁력이 한 단계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Global Distribution Center : 해외 전자상거래 업체의 제품을 반입·보관하고, 개인 주문에 맞춰 제품을 분류·재포장하여 배송하는 국제물류센터

 

고객님의 의견들입니다.

등록
고객님의 의견들입니다.
번호 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공개여부 답변여부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무엇을 도와 드릴까요?챗봇 열기(새창)

빠른메뉴 서비스

메뉴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