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2024년 주요 업무계획 확정

PRESS RELEASE 게시글 보기
등록일 2024.01.10. 조회수 927
첨부파일

(ipa 보도자료) 240110 ipa, 2024년 주요 업무계획 확정.hwp hwp파일 (ipa 보도자료) 240110 ipa, 2024년 주요 업무계획 확정.hwp

인천항만공사(사장 이경규, www.icpa.or.kr)102024년 업무계획을 확정하고 올 한해도 컨테이너 물동량을 비롯한 주요 기록을 연이어 갱신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지난해 인천항은 세계 경제성장 둔화, 글로벌 공급망 불확실성 등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역대 최대 컨테이너 물동량인 346TEU(잠정 집계)를 달성했다. 중동, 방글라데시 항로가 추가되어 컨테이너 항로는 70개를 기록했고, 지난해 11월 누계 기준 중고자동차 수출 459천대 전자상거래 처리실적 18,071수산물 수출 17,330톤 등 역대 최고 실적을 모두 갈아치웠다.

 

    * (자동차 역대 최고 수출 실적) 201942만대

    ** (전자상거래 역대 최고 수출입 실적) 202111,955

    *** (수산물 역대 최고 수출 실적) 202116,108

 

또한, 지난해 3월 재개된 크루즈 여객, 8월 재개된 국제카페리 여객의 원활한 운송과 이용객 편의 제고를 위해 상업시설 가동, 안전시설 확보 등 터미널 운영 정상화에 심혈을 기울였다.

 

아울러, 아암물류2단지 전자상거래 기업 유치, 스마트 물류센터 사업추진 계약 체결, 스마트 오토밸리 전용사용계약 체결, 숙원사업인 골든하버 부지매각, 2023 대한민국 동반성장 대상 수상 등 주요사업에서 성과를 내며 수도권 관문항으로서 위상을 공고히 했다.

 

올해 IPA인천항 특화형 물동량 지속 창출 신규인프라를 통한 미래 성장 기반 마련 이용자 중심의 물류환경 조성 해양관광 활성화 및 여객서비스 강화 시민 친화형 해양문화공간 조성 중소 수출기업 지원에 집중할 방침이다.

 

먼저, 컨테이너 물동량 350TEU 달성을 목표로 신규 컨테이너 정기항로 5개 이상 유치 수도권·중부지역 화주 마케팅 강화 자동차, K-푸드 등 전략화물 유치 인천공항, 한중카페리 연계 복합운송 활성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스마트 완전자동화 항만인 인천신항 -2단계 컨테이너 부두적기 개발 스마트 오토밸리 적기 조성 선박 통항안전 강화 등 물류환경 개선 내항재개발 사업 골든하버 성공적 투자 유치 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다.

 

이어, 국제카페리 여객 전면재개에 사전 대비하고 크루즈, 국제여객, 연안여객 증대를 위한 마케팅과 터미널 시설개선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아울러, 국민에게 신뢰받는 친환경·안전·보안 항만 구현 중소업계·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성장 실천 경영혁신을 통한 성과지향형 기관 도약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인천항만공사 이경규 사장은 “IPA 임직원 모두가 인천항 업계와 원팀(One Team)의 자세로 계획한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하고, 동시에 상생 발전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올 한해가 앞으로 인천항 10년 중장기 발전의 초석이 될 수 있도록 미래지향적 관점에서 기관을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고객님의 의견들입니다.

등록
고객님의 의견들입니다.
번호 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공개여부 답변여부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무엇을 도와 드릴까요?챗봇 열기(새창)

빠른메뉴 서비스

메뉴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