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전기구동 자율협력주행 야드트랙터’ 연구 개발 착수

PRESS RELEASE 게시글 보기
등록일 2022.05.08. 조회수 2105
첨부파일

(ipa 보도자료) 220508 ipa, 전기구동 자율협력주행 야드트랙터 연구 개발 착수.hwp hwp파일 (ipa 보도자료) 220508 ipa, 전기구동 자율협력주행 야드트랙터 연구 개발 착수.hwp

(사진1) 자율협력주행기반 화물운송시스템 개발사업 개념도.png 파일

(사진2) 전기구동 자율협력주행 야드트랙터 예상도.jpg jpg파일 (사진2) 전기구동 자율협력주행 야드트랙터 예상도.jpg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최준욱)는 해양수산부가 사업 참여자를 모집하고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이 사업 관리를 전담하는 자율협력주행기반 화물운송시스템 개발 및 실증사업에 컨소시엄*으로 참여하여, 전기구동 자율협력주행 야드트랙터를 개발한다고 9일 밝혔다.

   * 컨소시엄(IPA 7개 기관) : 토탈소프트뱅크(주관), 이엔플러스, 글로벌엔씨, 에스유엠, 서울대학교, 자동차융합기술원, 에스엠상선경인터미널

< 전기구동 자율협력주행 야드트랙터 예상도 >

 

IPA는 본 사업에 화물이송시스템 자동화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참여했으며, 자율협력주행 야드트랙터와 스마트항만 연계 방안 수립 물동량 상승 및 탄소 저감 효과 분석 등을 담당한다.

 

이번 연구는 총 352억 원(정부 출연금 269억 원, 기관 부담금 83억 원)이 투입되며, ‘자율협력주행 레벨4(Level 4)야드트랙터 총 8(신조 4, 개조 4) 개발을 목표로 추진된다.

 

컨소시엄은 안전성을 확보를 위해 야드트랙터의 연차별 실증을 추진하며, 올해 새만금 주행시험장을 시작으로 내년에는 에스엠상선 경인 터미널, 내후년에는 인천 신항 1-2단계 컨테이너 부두에서 실증을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야드트랙터에 차세대 친환경 배터리인 슈퍼 커패시터*를 탑재하여 주행성능과 충·방전 효율을 향상하고, 라이다(LiDAR) 센서** 및 차량용 무선통신(WAVE)*** 4차 산업 기술 적용을 통해 각종 위험요소를 감지·방지한다.

   * 슈퍼 커패시터(Super Capacitor) : 이온의 물리적 에너지를 저장하는 방식으로 기존 리튬이온 배터리 대비 출력·충전시간·내구성 등이 우수함

  ** 라이다(LiDAR) 센서 : 레이저를 통해 사물과의 거리와 형상을 이미지화할 수 있어 자율주행의 눈이 되어주는 기술

*** 차량용 무선통신(WAVE, Wireless Access in Vehicular Environment) : 차량 간 직접 통신을 통해 응답시간이 짧고 고속 이동 중에도 교신이 가능한 기술

 

인천항만공사 홍성소 건설부문 부사장은 스마트항만 조성을 위해 자율협력주행기반 화물운송시스템 개발은 필수적이라며, “인천항의 경쟁력 확보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전기구동 자율협력주행 야드트랙터 개발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객님의 의견들입니다.

등록
고객님의 의견들입니다.
번호 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공개여부 답변여부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무엇을 도와 드릴까요?챗봇 열기(새창)

빠른메뉴 서비스

메뉴설정